Skip to main content

Hepatitis outbreak linked to imported clams

19 Sep 2019

The NSW Food Authority is advising consumers who may have purchased salted or pickled clam products from Koryo Food Co. or Byul Mi Kim Chi to destroy any remaining product or return it for a refund.

Consumers should not consume these products.

Koryo Food Co. and Byul Mi Kim Chi have recalled these products due to a potential link with hepatitis A from salted or pickled clams imported from South Korea. Authorities in South

Korea recently issued an advisory warning consumers in that country to avoid certain types of salted or pickled clams, due to links with hepatitis A.

NSW Food Authority CEO, Lisa Szabo said testing was underway on a number of products but full results may take a number of weeks.

"Although a contamination has not yet been confirmed, we have advised the companies of a potential link to 8 cases of hepatitis A in NSW, and they have both undertaken a recall of the product," Dr Szabo said.

"We want to ensure all consumers who may have these products are aware of the possible link between the product and hepatitis A.

"While the affected products have been recalled from participating retailers, consumers may still have product they have already purchased in their fridges.”

Australian grown clams are not implicated in this outbreak.

Food products contaminated with hepatitis A virus may cause illness if consumed. Any consumers concerned about their health should seek medical advice, and should return the product to the place of purchase for a full refund.

Hepatitis A is a viral infection of the liver and is usually spread by consuming contaminated food or water or by direct contact with an infected person.

If you have consumed the affected product and are experiencing any symptoms of hepatitis A: fever, nausea, lack of appetite, abdominal pain, followed by dark urine, pale stools and jaundice (yellowing of the eyeballs and skin), please see your doctor for testing and treatment advice.

Anyone who has been previously vaccinated for hepatitis A is considered not at risk of infection.

The NSW Food Authority and NSW Health will continue to monitor the situation.
 

수입한 조개젓과 관련된 간염 발생

NSW 주 식품당국은, 고려 푸드(Koryo Food Co.) 또는 별미김치(Byul Mi Kim Chi)에서 판매된 조개젓을 구입한 소비자들에게 먹다 남은 해당 제품을 폐기하거나, 반환해 환불받을 것을 권고합니다.

소비자들은 해당 제품을 절대 섭취하지 마십시오.

고려 푸드와 별미김치는 A 형 간염과 연관된 한국에서 수입된 조개젓 제품에 대해 리콜을 실시했습니다. 한국 정부도 최근 A 형 간염의 우려가 있는 특정 종류의 조개젓을 피하라고 자국 소비자들에게 주의 경고를 내렸습니다.

NSW 주 식품당국의 CEO 리사 자보(Lisa Szabo)는 몇 가지 제품에 대한 검사가 진행중이나 결과는 수 주일이 걸릴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또 “오염 여부가 아직 확인되지 않았지만, NSW 주에서 발생한 8 건의 A 형 간염 사건과 잠재적인 연관성에 대해 식품업체에 알렸으며, 두 업체 모두 해당 제품에 대해 리콜을 실시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조개젓을 구입한 모든 소비자들이 해당 제품과 A 형 간염의 연관 가능성에 대해 잘 인식해야 합니다.”

“오염된 제품을 판매하던 상점들이 리콜을 실시하고 있지만, 소비자들이 구입했던 제품이 냉장고에 아직 남아있을 수 있습니다.”

호주에서 생산된 조개는 이번 A 형 간염 발생과 관련이 없습니다.

A 형 간염 바이러스에 오염된 음식을 섭취했을 경우 질병을 야기할 수 있습니다. 질병이 염려되는 소비자들은 반드시 의사의 진료를 받아야 하며, 해당 제품을 구입했던 상점에 반환해 전액을 환불받으세요.

A 형 간염은 간의 바이러스성 감염이며, 오염된 음식 또는 물을 섭취하거나 감염된 사람과 직접 접촉했을 때 주로 전파됩니다.

오염된 제품을 섭취하고, A 형 간염 증상이 나타날 경우, 즉 발열, 메스꺼움, 식욕부진, 복통에 이어 짙은색 소변, 옅은색 대변, 황달(안구와 피부가 노란색을 띠는 것)이 나타나면, 의사를 만나 검사 및 치료를 받으세요.

이전에 A 형 간염 백신을 맞은 사람은 감염될 위험이 없습니다.

NSW 주 식품당국과 NSW 주 보건당국은 상황을 계속 예의주시할 것입니다.

보다 자세한 정보를 원하면, 웹사이트

Suggested

Koryo Food Co. Pickled clams

18 Sep 2019
Recall details

Byul Mi Kim Chi Salted clams

18 Sep 2019
Recall details